[대출은 추심!] 나한테 왜 빌려줬어요?-3탄 성형대출

이룸은 여성의 몸을 둘러싼 성형산업-대부업-성산업이 공모하고 있는 현실에

문제제기 하는 [대출은 추심!] 나한테 왜 빌려줬어요?를 진행하고 있습니다.

-목차-

제1탄 약탈적 대출

제2탄 여성 대출

제3탄 성형 대출

 
[대출은 추심!] 나한테 왜 빌려줬어요? 제3탄 성형대출







 

나한테 왜 빌려줬어요?
 
– 성형대출

 


여성의 다양한 외모와 나이듦에 따른 신체변화
= 치료대상!
= 잘못된 습관!
= 자기관리 소홀!
= 비생산적!
 
학생도, 구직자도, 예비신부도
심지어 폭력피해자도 여성이라면 요구받는 남성시각의 이상적인 외모규범
 
-수술이 잘 되면 성공적인 자기관리?
 수술이 잘못 되면 성형중독 여성 탓??
-여성의 외모관리에 대한 이중잣대, 그리고
 성형산업의 덩치를 키운 또 다른 공범은…
 
여성 몸에 대한 억압에서 이윤을 얻는 
성형산업과 대부업의 공모 “성형대출”
 
“예쁜 여성은 어떻게 해서든 갚는다. 남자가 갚아주던지 유흥일을 해서라도 갚는다” -대부업 관계자
 
성차별적 문화에 기대 부를 창출하는
[성산업]-[성형산업]-[대부업]의 공모
– 성산업은 외모관리로 상품가치를 높이는 데 일조하는 성차별적 성형산업과 약탈적 금융자본을 적극 이용한다.
– 성산업과 결탁한 대부업은 사회적으로 고립된 성매매여성을 손쉽게 압박하여 대출금 회수율을 높인다.
– 이들은 상환 능력이 없는 빈곤 여성에게 돈을 빌려 주고 빚을 지게 해 성산업에 묶어두는 데 공모한다.
그렇게 여성의 몸은 이들에게 수입원이 된다.
 
[성산업]-[성형산업]-[대부업]의 구조적 책임을 묻는다.
“나한테 왜 빌려줬어요?”
-끝-

 

제작 반성매매인권행동 [이룸]
참고자료
태희원 (2012). ‘즉각적인 몸 변형’ 기술로서의 미용성형과 몸 관리의 정서. 젠더와 문화, 5(2), 79-111.
주부대출·여성대출 광고의 무섭고 치밀한 꼼수, 2014.11.03, 위클리오늘.
환자엔 수수료, 병원엔 소개비 '성형브로커' 덜미 , 2016.07.30, 의협신문
'성형 貸出'로 환자 알선, 高利 뜯고 병원서 뒷돈, 2015.05.08, 조선일보
“모델 시켜 주겠다”…女23명 돈갈취·성매매 알선 혐의 男 구속, 2014.03.31, 티비리포트
빚 독촉에 시달리는 성매매여성들 이중고…법이 먼저 손 내밀었다, 2016.05.20, 매일경제

더 알고싶다면?
포럼에서 만나요!

<시간>2016년 12월 7일(수) 오후 3시 30분 ~ 오후 6시
<장소>여성플라자 아트컬리지 2
           (차량5부제를 실시하는 공간으로 끝자리 3,8 차량은 주차가 불가능합니다) 
 
 
*사전신청하기  
https://goo.gl/QgVcP2 

성매매피해지원상담소이룸 / 반성매매인권행동이룸

02-953-6280 eloom2003@naver.com

 
활동이야기